안녕바다 - 701 [정규 5집]
소비자가
16,500원
판매가
13,400
포인트
0 P
아티스트
안녕바다
제작사
벅스
레이블
벅스
상품코드
8809516266861
출시일
2018-11-05
수량
- +
합계금액
13,400
 
음반 판매자료는 온/오프라인 동일하게 뮤직뱅크 차트, 가온차트 판매량 집계에 100% 반영됩니다.

Music sales data from both ON&OFF LINE STORES, Would be 100% counted for MUSIC BANK CHART& GAON CHART.
정규 5집 [701], 그 두 번째 이야기 B-side

'상실'에 대한 감정 그리고 우리가 잃어버린 것들에 대한 깊은 이야기


올해 봄, 10년 넘게 이어온 밴드로서 느끼는 중압감과 무게감을 덜어내고 평범하고 담담한 일상을 편안한 사운드로 풀어내 팬들의 호평을 받았던 정규 5집 [701] A-side에 이어 올 가을, 마침내 B-side를 발매한다.

할아버지의 부고를 전해 듣고 느꼈던 감정을 담아낸 [소식], 소중한 사람이 곁을 떠난 뒤 후회로 얼룩진 이야기들을 전해주는 [남겨진 사람들], 아무도 찾지 않는 비 내리는 방 안의 풍경을 담백하게 풀어낸 [빗소리마저 아픈 날], 소중하게 간직하고 품어왔던 꿈과 마음, 열정과 사랑의 실종을 안타깝게 붙잡아 보는 [꿈의 실종], 어지러웠던 한해를 하얗게 지워주는 지우개를 닮은 노래 [Snow waltz], 아름다운 바다로 떠난 연인을 그리워하고 그와의 추억을 아름답게 기록한 [byebyesea]까지 하나의 짙은 감정선은 앨범의 끝나는 순간까지 끊어지지 않고 이어진다.

"자신도 모르는 사이 소중한 무언가를 잃은 사람들의 그 상실감과 허탈함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싶었고 그 이야기들을 차분하고 진지한 사운드로 담아내고자 노력했다. 하지만 그 과정은 전에 없던 고된 시간들의 연속이었다. 음악을 작업하면 할수록 그 음악을 닮아가 알 수 없는 상실감과 무기력함에 줄곧 휩싸여 있어야 했다. 결국 그 시간들이 모여 가사가 되고 멜로디가 되었지만 그걸 온전히 감내하기란 쉽지 않았다. 그만큼 우리는 B-side 트랙들에 철저하게 동기화 되어있었고 그 어떤 앨범보다도 더 애틋한 마음으로 작업했다," (by 안녕바다)

B-side의 완성으로 안녕바다는 [701]이 비로소 마침표를 찍게 되었다. 올해 안녕바다가 건넨 총 11개의 노래들이 누군가의 기쁜날에 함께 웃어주고 누군가의 외로운 밤을 위로하게 되길 바란다.


 << 배송안내 >>


  • 배송은 택배배송을 기본으로 합니다.
  • 배송비는 3,500원이며, 도서산간지역은 추가운임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 기본 배송기간은 2~3일 정도 소요됩니다.
  • 복수배송지의 경우 배송지마다 별도로 배송비가 부과되오니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반품/교환 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과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아래 내용보다 우선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 반품/교환은 상품 수령 후 20일 이내에 신청 하실 수 있습니다. 단, 다음 사항에 해당되는 경우 반품/교환이 불가능 합니다.

    - 반품/교환 가능 기간이 경과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 구매자의 책임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 단순변심으로 인한 반품/교환시에는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 오배송/불량으로 인한 반품/교환시에는 아이러브뮤직에서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 반품/교환 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처리가 불가할 수 있습니다.
  • 그 외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에 규정되어 있는 소비자 청약철회 가능범위에 해당하는 경우 반품/교환이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