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INSMOKERS - MEMORIES: DO NOT OPEN
소비자가
18,500원
판매가
16,300
포인트
0 P
아티스트
CHAINSMOKERS
제작사
SONY MUSIC KOREA
레이블
COLUMBIA
상품코드
8803581124101
출시일
2017-04-07
수량
- +
합계금액
16,300
12주 연속 빌보드 차트 1 위! ‘Closer’
2017년 그래미 어워드 수상! 전세계 차트 올킬의 주인공!
가장 ‘HOT’ 한 대세 일렉트로닉 듀오 체인스모커스 대망의 정규 데뷔 앨범 "MEMORIES: DO NOT OPEN"


더 이상의 음악은 없다!
감성적인 멜로디와 부드러운 보컬이 매력적인 ‘Paris’
영국 대표 밴드 '콜드플레이(Coldplay)'와 함께한 초특급 콜라보레이션 싱글 'Something Just Like This!'등
감성 멜로디! 트랜디한 일렉트로닉 팝의 결정판!

큰 이변이 없는 한 올해는 체인스모커스(The Chainsmokers)의 활약을 넘어서는 신인 아티스트가 나오지 않을 것 같다. 영/미권 팝씬에서 올해 이들을 능가하는 성과를 거둘만한 아티스트가 과연 있으려나 싶다. 2014년에 공개한 '#Selfie'를 통해 비로소 유명해졌다. 곡은 미국과 캐나다, 그리고 호주를 비롯한 5개 국가에서 플래티넘을 기록하면서 체인스모커스 광풍의 서막을 알린다. 2015년도에 내놓은 싱글 'Roses' 또한 마찬가지로 5개국에서 플래티넘을 기록한다. 2015년 가을에는 글로벌 개더링을 통해 한국을 방문하기도 했다. 이듬해 2016년 2월, 'Don't Let Me Down'이 빌보드 싱글 차트 3위 기록, 그 해 그래미 시상식에서는 결국 'Don't Let Me Down'을 통해 '최우수 댄스 레코딩' 부문을 수상하기에 이른다. 그들의 최고의 히트작 'Closer'는 2016년도에 가장 큰 히트를 거둔 트랙 중 하나로, 빌보드 싱글차트에서 무려 12주 연속 1위라는 대기록을 세웠다. 게다가 미국 디지털 송 차트, 스트리밍 송 차트, 라디오 송 차트 모두 동시에 1위를 차지했다. 가히 전세계에서 현재 가장 많이 플레이되고 있는 곡이라 칭할만했다. 국내의 경우 자동차 CF에서 이 곡을 들을 수 있었다. 체인스모커스의 첫 번째 정규앨범은 가히 전세계가 기다려온 작품이라는 표현이 무색할 정도로 뜨거운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2017년 3월 18일자 빌보드 싱글 차트에서는 콜드플레이와 함께한 신곡 'Something Just Like This'와 또 다른 신곡 'Paris', 그리고 'Closer' 세 곡을 동시에 10위권 내에 진입시키는 이런 경우는 듀오/그룹으로서는 빌보드 역사상 세 번째 있는 일인데, 무려 비틀즈(The Beatles: 1964년), 그리고 비지스(Bee Gees: 1978년) 만이 유일하게 가지고 있던 기록이다. 올해 1월 공개된 'Paris'의 가사 비디오는 유튜브 조회수 1억 9천을 넘어섰다. 체인스모커스의 곡들에는 왠지 익숙한 그리움을 지닌 이들의 곡에는 눈부신 팝 멜로디, 그리고 애틋한 감미로움이 적절하게 내재되어 있었다. 앨범의 제목, 그리고 곡의 가사에서 감지 가능하듯 최신 사운드로 무장한 만듦새에 비해 유독 이들은 과거, 그리고 기억에 집착하고 있다. 몸을 웅크린 채 미래를 두려워하며 옛날에 좋아했던 팝/펑크를 돌려 듣던 소년들은 가장 의외의 방식으로 전세계 음악 씬을 정복해낸다.


 << 배송안내 >>


  • 배송은 택배배송을 기본으로 합니다.
  • 배송비는 3,500원이며, 도서산간지역은 추가운임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 기본 배송기간은 2~3일 정도 소요됩니다.
  • 복수배송지의 경우 배송지마다 별도로 배송비가 부과되오니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반품/교환 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과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아래 내용보다 우선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 반품/교환은 상품 수령 후 20일 이내에 신청 하실 수 있습니다. 단, 다음 사항에 해당되는 경우 반품/교환이 불가능 합니다.

    - 반품/교환 가능 기간이 경과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 구매자의 책임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 단순변심으로 인한 반품/교환시에는 배송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 오배송/불량으로 인한 반품/교환시에는 아이러브뮤직에서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 반품/교환 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처리가 불가할 수 있습니다.
  • 그 외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에 규정되어 있는 소비자 청약철회 가능범위에 해당하는 경우 반품/교환이 가능합니다.